일상과 잔상 2019. 7. 15. 01:25

비비큐 홈페이지에 올라온 사과문.

사건 내용 요약.

황금올리브 순살치킨(20000원)
신제품 출시 공지 후
신제품 순살이 미입고 된
점포에서 기존 순살(속안심 18000원)을
신제품으로 속여서 판매함.

이에 의문을 느끼고
유튜버가 점주와 통화를 하였으나
점주는 이게 신제품이 맞다고 우기며
유튜버를 속이고 조롱함.

https://youtu.be/amRSOh7BeOk
(사건 발단 내용 보기)

https://youtu.be/lghtqHMngBo
(그 이후 처리 과정 보기)

(기사출처 : 네이버 스타뉴스)
기사보기

※점주의 진심어린 사과와
비비큐 측의 빠른 대응으로
조금 무난하게 지나갈 것 같네요.
유튜버의 힘, 대단합니다.

'일상과 잔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넌 왜 맨날 롯데리아니?  (4) 2019.07.15
2019.07.15. soso한 이야기.  (2) 2019.07.15
비비큐 또 사고 쳤네.  (5) 2019.07.15
푸짐하눼~  (6) 2019.07.14
굽네치킨 마라볼케이노 맛볼테이요~?  (4) 2019.07.14
순간 포착, 실패닷! 2019.07.13. 18시 17분.  (7) 2019.07.13
posted by H_A_N_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잉여토기

    신제품이 아님에도 신제품이라 하고 팔다니, 유튜버께서 잘 캐치하셔서 많은 분들께 알려졌네요.

    2019.07.15 08:46 신고
  2.  Addr  Edit/Del  Reply 라희맘

    양심없어요ㅠ

    2019.07.15 13:45
  3.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후미카와

    입고 안하고 광고 때린 본사 잘못? 대충 먹으라한 점포잘못?? 없으면 없다고 하징 ㅠ

    2019.07.15 18:49 신고
  4.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라미드니오니

    유투버가 움짤로 캡춰해서 당시상황을 전하는 글을 봤었네요.ㅎ이 난리가 나도 장사가 잘되는 bbq를 보면 좀 씁쓸하기도 합니다.ㅎ

    2019.07.15 19:04 신고
  5.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히티틀러

    그 분이 구독자가 많은 영향력 있는 유튜버였기에 망정이지, 아니면 몇 천원 차이로 쩨쩨하게 구는 진상 손님 쯤으로 취급했을 거 같아요.
    이야기를 들어보니 이 분 뿐만 아니라 비슷한 경험을 하신 분들이 꽤 있다고 하던데요...

    2019.07.16 03:08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