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과 잔상 2018. 6. 24. 22:39

요즘 광고 엄청 때리는(?)
맥도날드의 맥올데이세트와
1955 해시브라운 버거를
요즘 연이어 먹고 있어요.

광고의 힘이라기 보다는
카톡의 무료 세트
업그레이드 쿠폰 때문입죠.

단품 6000원.
세트 7500원인
1955 해쉬브라운 세트입니다.

10% 할인구매한
티몬의 맥도날드 모바일 기프트 카드와
카톡 세트 무료 업그레이드 쿠폰까지,
전 5400원에 구매한 셈입니다.

맥도날드에서 이런 중복할인을
즐길 줄 미처 몰랐어요.

살포시...
엿보는 1955 해쉬 브라운 버거.
빵은 한 단계 다운그레이드 되었다죠ㅠ

일단 크기와 내용물, 두께가
압도해서 비쥬얼은 맘에 드네요.

한입 베어무니
자색양파며 양상추와
육즙도 좀 있는 도톰한 패티가
꽤나 인상적이게
주방에서 아주 잘 만들었어요.

약간 씹히는 고소함을 주는
해쉬브라운 감자도 느끼하지 않았고요.

라지 세트는 아니지만
만약 라지세트로 먹으면
배터질 것 같은 양입니다.
(칼로리도 엄청나겠죠?)

방울방울 콜라의 기포가
오랜 콜라 사랑의 깊이만큼이나
예쁘고 매력적...ㅋㅋㅋ
(가끔 내가 무슨 소릴 하는지 몰라용)

이건 지난 번 블랙핑크로 사고친
롯데 패밀리 콘서트 후
먹었던 빅맥세트 +
1955해시브라운 단품과
코카콜라의 순수 생수입니다.

1955해시브라운 버거의 측면샷.

빅맥의 측면샷.

실제로 보면 1955 해쉬브라운 버거가
옆에 있으니 빅맥이 너무 작아보입니다.

최근 맥도날드를 계속 방문하다 보니
레시피를 제대로
잘 지키려는 노력이 있는지
버거의 맛이며 온도도 그렇고
예전 보다 좀 더 맛있어진 느낌이 들어요.

물론 매장의 편차가 있겠지만
카톡 쿠폰으로 저렴하게,
거기에 추가적으로 기프트 카드로
약간의 할인을 더 받게 되니
주로 롯데리아로 향했던
제 발길을 빼앗은 맥도날드의 마케팅,
절반은 성공한 거 아닐까요?

히티틀러님의
1955해쉬브라운 포스팅 보기.
(클릭)

요즘 맥도날드 속사정 보기.
(클릭)

posted by H_A_N_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휴식같은 친구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8.06.24 23:21
  2.  Addr  Edit/Del  Reply 지방덩어리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8.06.24 23:51
  3.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멜로요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8.06.25 08:18
  4.  Addr  Edit/Del  Reply BlogIcon 공수래공수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8.06.25 09:40
  5.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은이c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8.06.25 13:02
  6.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히티틀러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8.06.25 15:26
  7.  Addr  Edit/Del  Reply BlogIcon veneto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8.06.26 00:12
  8.  Addr  Edit/Del  Reply 팥순빠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8.06.26 15: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