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과 잔상

파리바게뜨(트) 강원도 알감자빵 600원.

한입에 쏙 들어갈 듯?
오~물론 입 크신 분에 한함.

파리바게뜨(트)에서
농가와의 상생을 위해 선보인
감자빵 시리즈의 2탄입니다.

첨엔 파바에서 보기 드문
600원이라는 가격에 놀라고
작은 크기에도 좀 놀랐지만
생각 보다 맛있어서 깜짝 놀랐어요.
고소하고 달달한 냄새와
조금 신경쓴 포장에도 눈길이 갑니다.

아주 조금 바삭한 느낌도 들면서
쫄깃한 식감의 겉면에
설탕이 묻혀져 있어서 담백하면서도 달콤한데
안에는 포슬포슬한 감자와 버터향(?)이
참 좋았던 거 같아요.

기존에 나왔던 감자빵이
춘천의 소상공 베이커리 제품을
베꼈다는 표절 논란으로 판매 중지되며
잠시 농가와의 상생의 의미가 퇴색되어서
안타까웠는데 이렇게 2차로 출시한
신제품 강원도 알감자빵이 꽤 맛있어서
다행이란 생각이 듭니다.

포장단위는 낱개인 지점도 있고
5개씩 묶어서 판매하기도 하나 봅니다.

달달한 빵이면서도
휴게소 버터 감자의 느낌도 가진
파리바게뜨 강원도 알감자빵
꼭 드셔보세요♡♡

'일상과 잔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블로그 기우제 feat. 가을 풍경.  (15) 2020.10.27
목포 맛집(??) 롯데리아 목포점  (11) 2020.10.27
파리바게뜨(트) 강원도 알감자빵 600원.  (27) 2020.10.27
목포 송미네밥상  (24) 2020.10.26
목포 평화광장 분수쇼  (11) 2020.10.26
일곱 글자 사진전.  (13) 2020.1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