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과 잔상

편의점 빵, 대빵 맛남.

편의점에서 빵을 만났어요.
난 항상 빵을 만나요.
빵만남은 맛나요.

'자색 고구마 이야기'라는
이름을 가진 빵,
때깔이 곱네유~

뭐 든 건 없는데
살짝 술빵 느낌나는
질감도 좋고
맛도 담백해요.
가격은 1600원이더군요.

SPC는 꼭 성분표를
가독력 떨어지게 인쇄해요.
안 보여요.

요즘 고구마가 흔하니 국산 같쥬?
고구마페이스트는
인도네시아산과 국산 고구마가 섞인 듯.
이쁜 색은 연지벌레에서 추출한
코치닐색소와 적양배추
그리고 치자황색소로부터 얻은
 때깔입니다.
적양배추는 이미지용 같아요.
그러니 성분표를 이렇게
안 보이게...ㅎㅎ

총 칼로리는 325Kcal
나트륨 230mg (12%)
당류 23g (23%)
트랜스지방 0.6g (넌 왜?)
지방 9g (17%)

만남이 항상 유쾌하진 않듯이,
맛남은 항상 내용물이 허해요.

'일상과 잔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거슨???  (4) 2018.12.28
가격 비싼 삐에로 쇼핑 두타점  (2) 2018.12.27
편의점 빵, 대빵 맛남.  (21) 2018.12.26
맥도날드의 조심스런 비밀?  (8) 2018.12.26
제거와 차단  (7) 2018.12.25
바비박스 테이크아웃.  (2) 2018.12.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