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과 잔상 2017.12.21 21:06

서당개 3년이면 굴미역국도 끓인다.
내가 제일 자신있는 국은
미역국, 콩나물국, 참치김치찌개
딱 요 세가지.
굴을 넣었더니 제법 근사하다.

가족들을 위해
국을 끓였는데
난 언제나 요섹남이 될런지...
그냥 요리남ㅋㅋㅋ.

요즘 갑자기 굴에 빠져들었다.
요리팁은 딴 거 없다.
좋은 재료에
마지막은 다시다 한꼬집.
끝.

PS.
제천 사망자...
지금 보고
식겁하고 있다.
뭔일이래ㅠㅠ
posted by H_A_N_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호돌e

    굴미역국은 먹어본 적이 없는데... 한번 먹어보고 싶네요~

    2017.12.21 22:17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