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과 잔상 2017.09.01 19:07

지난 써브웨이 방문기

P. S.
지난 포스팅이 제 티스토리앱을
제외하고는 어인 일로 엑박이 떠서
수정본을 다시 올립니다.

지난 포스팅 업로드 후
사진을 삭제하는 바람에
제가 제 블로그를
캡쳐해서 올리는
엉뚱한 상황이 벌어지네요.
ㅋ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H_A_N_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분 도

    공감하고 갑니다.

    2017.09.01 19:21 신고
  2.  Addr  Edit/Del  Reply BlogIcon GeniusJW

    ㅋㅋㅋ~
    지하철 리뷰가 아닌,
    서브웨이로 빠지는,,~~

    2017.09.02 18:45 신고
    •  Addr  Edit/Del BlogIcon H_A_N_S

      이거야 말로 진정한 낚시......ㅋㅋㅋ 써브웨이 포스팅이 자주 있다보니 제목이 궁핍했습니다...ㅎㅎㅎ

      2017.09.03 23:23 신고
  3.  Addr  Edit/Del  Reply BlogIcon Deborah

    풍성한건 무조건 다 좋아요

    2017.09.02 20:37 신고
    •  Addr  Edit/Del BlogIcon H_A_N_S

      넵...모자란 것 보다는 풍성한게 좋습니다....저 어릴 때 머리카락이 너무 풍성해서 고민이었는데 나이들며 부러움의 대상이 되었답니다..ㅋㅋㅋ

      2017.09.03 23:22 신고
  4.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카멜리온

    저도 가끔씩 서브웨이 먹는데 맛있어요!
    특히... 채소섭취가 부족할 때는 서브웨이만한 것이 없는 것 같습니다.
    간단한 한끼 식사로 봉구스밥버거나 한솥은 좀 육류 위주고 기름지고..
    햄버거도 좀 기름지고... 서브웨이가 최선이죠!

    2017.09.02 21:48 신고
    •  Addr  Edit/Del BlogIcon H_A_N_S

      채소가 부족하다 싶을 땐 정말 써브웨 만 한 곳이 없는 것 같습니다. 빵도 먹고 채소도 먹고...근데 알바들이 소스 조절을 잘 못해서...오늘도 소스 조금만 그랬는데 들이 부었습니다...ㅋㅋㅋ

      2017.09.03 23:21 신고

일상과 잔상 2017.08.09 23:34

난 항상 베지 오운리.
이유를 나도 모르겠다.
(3800원)

오랜만에 갔더니
냅킨 디자인이 바뀌었다.

(구) 냅킨.

맛은 안 바뀌었어요.
(빵은 화이트, 소스는 이탈리안 드레싱)

비록 강한 소스맛이
주된 맛일런지는 몰라도
담백한 빵과 다양한 채소가
듬뿍 들어있는 서브웨이 샌드위치는
햄버거 보다는 안심먹거리임에
틀림이 없을 것 같네요^^

이전 서브웨이 포스팅 1

지난 서브웨이 방문기 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H_A_N_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버블프라이스

    ㅎㅎㅎ냅킨 디자인은 바뀌었지만, 써브웨이에서 파는 샌드위치의 맛은 변하지 않았군요.
    오늘도 잘보고 갑니다.

    2017.08.10 02:18 신고
    •  Addr  Edit/Del BlogIcon H_A_N_S

      롯데리아, 서브웨이 정도는 늘 습관처럼 가게 되네요. 오랜만에 변신한 냅킨이 새로운 느낌을 주더군요.ㅎㅎ 푹잠 하세요~~

      2017.08.10 22:24 신고
  2.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분 도

    공감하고 갑니다.

    2017.08.10 09:22 신고
  3.  Addr  Edit/Del  Reply BlogIcon 4월의라라

    서브웨이 못먹어봤는데, 맛있어 보이네요. 야밤에 출출합니다. 어쩔~ ^^;;

    2017.08.11 22:45 신고
    •  Addr  Edit/Del BlogIcon H_A_N_S

      블로그는 식후 방문하셔야 합니다.ㅋㅋㅋ 저도 여기 저기 블로거님들 구경다니다가 자꾸 간식 먹습니다.ㅎㅎ 서브웨이가 채소가 많이 들어가서 그나마 좀 건강한 느낌의 먹거리랍니다^^

      2017.08.12 00:09 신고

일상과 잔상 2016.09.14 01:16

서(써)브웨이 샌드위치와 샐러드를 구입.

서(써)브웨이 한상차림.

샐러드 용기가 큰 원형용기에서 안으로 좁아지는 사각용기로 바뀜.
원래 담긴 모습이 훨씬 더 컬러플하지만 막판에 양상추를 좀 더 담아달라고 했더니
윗면에 양상추만 수북하길래 좀 섞은 후 찍었다. 베지 샐러드 5300원.
 

소스는 왼쪽 스위트 어니언과 오른쪽 올리브유. 테이크아웃의 경우 소스는 원하는 걸로 골라서 따로 포장하는 게 더 낫다.

요건 샌드위치.

빵은 화이트.
채소는 다 넣고
소스는 옐로우 머스타드와 랜치로 한 베지 샌드위치 3800원.

초짜 알바가 허둥대는 거 신경쓰다가 스탬프 쿠폰 깜빡했네. 초짜 알바는 손이 작아서 자칫하면 내용물 왕 부실~~.
써브웨이는 내용물이 꽉 차야 맛있는데ㅎㅎ.

P.S. 서(써)브웨이 주문 방법.

1. 메뉴 주문 후 계산이다. 카운터로 주문하러 가지 말고 샌드위치 만드는 곳에서 주문 먼저하자.

2. 메뉴판을 보고 원하는 메뉴를 불러준다.  그러면 빵을 고르라고 한다. 파마산 오레가노가 인기다. 그 이외에 화이트, 허니오트, 위트, 하티 이탈리안, 플랫브래드 등이 있다.

3. 빵을 고른 후 그냥 먹을지 오븐에 토스트 할지를 묻는다. 토스트 하는 게 더 맛있다.

4. 그 다음은 채소를 다 넣을 건지 싫어하는 걸 뺄건지 물을 때 본인이 싫어하는 걸 빼면 되는데 오이향이 싫으면 오이 빼주세요~매운 게 싫으면 할라피뇨를 빼고, 짠 게 싫으면 오이피클 빼고, 블랙올리브 싫으면 빼고...그러나 대부분 한국인들은 채소 다 넣어주세요~한다. 난 그게 제일 맛있음.

5. 소스는 오른쪽 소스통에 이름들이 적혀있지만 어울리는 맛을 모를 경우엔 직원에게 어울리는 두 가지 정도의 소스를 섞어 달라고 하면 된다. 개인적으로는 옐로우 머스타드+랜치의 궁합을 좋아함.
달달한게 좋으면 스위트어니언이나 허니머스타드 정도.

6. 이제 직원이 샌드위치를 포장하고 캐셔로 자리를 옮기면 샌드위치만 먹을 건지 감자칩or 쿠키와 탄산음료가 나오는 세트로 먹을건지 테이크아웃으로 가지고 갈건지 의사를 밝히고 계산하면 되는데 거의 대부분 점포가 탄산음료는 매장안에 셀프 디스펜서 기계로 운영하니 포장이건 매장에서 먹건 음료는 받은 컵에 셀프로 먹거나 포장해야 한다.

과정이 복잡하면 기본 메뉴만 고른 후 직원의 추천을 받자. 그게 귀찮다면 롯데리아 맥도날드로 고고씽~이다.

<서브웨이 메뉴 사진>

<서브웨이 샐러드 메뉴 사진>

<서브웨이 빵 종류 사진>

(위  모든 이미지는 서브웨이코리아 홈페이지에서 캡쳐함)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H_A_N_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koeiking11

    외국에서 처음으로 먹었는데...
    정말로 맛있어서 좋았습니다. ㅎㅎ
    즐거운 추석보내세요^^

    2016.09.14 02:11 신고
  2.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드래곤포토

    즐거운 추석명절 보내세요 ^^

    2016.09.14 08:54 신고
  3.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히티틀러

    머스터드와 렌치소스면 그닥 웰빙은 아닌 거 같지만ㅋㅋㅋㅋ
    그래도 야채를 많이 넣을 수 있어서 일반 패스트푸드보다 훨씬 나은 거 같아요.
    저도 한 때 서브웨이 엄청 사먹었어요ㅎㅎㅎ
    피망, 양파, 할라피뇨는 빼고, 오이랑 양상추, 올리브는 많이 넣어달라고 해서요.

    2016.09.14 23:40 신고
    •  Addr  Edit/Del BlogIcon H_A_N_S

      소스없이는 서브웨이 맛을 느끼기는 힘들어요ㅎㅎ 아삭아삭 식감에 소스는 아주 조금만 뿌려달래서 먹어봤는데 역시나 맛있음과는 거리가 멀더라구요. 그래도 채소 듬뿍이라 웰빙인 척....ㅋㅋ 추석 잘 보내세요~~

      2016.09.14 23:55 신고
  4.  Addr  Edit/Del  Reply 델리쿰

    써브웨이 맛나요. 잘보고 가여~

    2016.10.02 01:00 신고

일상과 잔상 2016.01.06 19:23

하나 사들고 들어와야 직성이 풀리는 나.
오늘 역시 써브웨이 샌드위치.

디스펜서에서 맘대로 고르는 탄산음료와 쿠키나 과자(칩) 중에서 하나를 골라 들으면 세트 구성이 된다.

오늘 고른빵은 플랫브래드. 말 그대로 넙데데한 밀가루 빵이다. 개인적으로는 곡물빵인 위트를 추천.

한 번 펼쳐봤다. 써브웨이도 채소는 건강하고 웰빙에 가까운지는 모르겠으나 햄이라던가 치킨등은 말그대로 인스턴트티가 팍팍난다. 다소 아쉽다는.

씹히는 맛과 내 맘대로 선택하는 소스와 빵때문에 덜 질린다. 괜히 핫칠리 한 번 넣어 봤는데 역시 난 매운맛은 NO.속쓰리다.

콜라없는 패스트푸드는
티스토리앱없는 티스토리?? ㅋㅋㅋ

TIP
할인행사 중인 스타워즈 세트 메뉴를 주문하기 위해선 일단 써브웨이클럽샌드위치를 주문한 후 계산시에 세트로 할께요~얘기하면 쿠키나 앞에 진열된 과자(칩) 소포장을 하나 집어들고 계산(5500원) 하면 음료용컵을 하나 준다. 그걸 들고 음료 디스펜서에서 원하는 음료를 담고 옆에 놓인 플라스틱 뚜껑을 하나 꺼내 닫고 비닐봉지에 음료를 담아 스트로우 하나 챙겨나오면 끝.(포장일경우, 실내에서 먹을 땐 걍 드심 되구요ㅎㅎ)

할인행사는 1월 31일까지.

써브웨이 샌드위치 메뉴와 가격표(메뉴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H_A_N_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Paul.C

    어쩐지 가격이 좋다고 생각했어요. 행사였군요. 이 메뉴는 제가 집에서 제일 많이 해먹는 거에요. 와우...보기만해도 질려요. ㅋㅋㅋ

    2016.01.08 07:10 신고
    •  Addr  Edit/Del BlogIcon H_A_N_S

      ㅋㅋㅋ 저도 밥이 가끔 지겨워요. 써브웨이코리아가 한국에 있는듯 없는듯 했는데 작년부터 공격적으로 점포 늘리고 마케팅도 하고 그러네요. 곳곳에 지점들이 생겨서 좋아요ㅎㅎ

      2016.01.08 11:49 신고

일상과 잔상 2015.11.23 21:00

써브웨이 코리아 홈페이지는
http://www.subwaykorea.co.kr

2016년 1월 31일 까지 스타워즈 세트로 할인혜택을 즐길 수 있다.


써브웨이 샌드위치와 콜라 감자칩 그리고 베지샐러드를 포장(테이크아웃)


원래 써브웨이 클럽샌드위치 단품 가격은 5100원. 여기에 쿠키나 칩 그리고 음료로 구성되는 세트로의 추가는 1700원이 플러스 된다. 그럼 6800원인데 스타워즈 행사가는 단돈 5500원. 세트로 가자~~


소스는 머스타드+스위트 어니언.
오랜만에 먹었더니 정~~~말 맛있다. 그러나 뭔가가 되게 짜다. 뭐가 짠거니?

채소만 들어있는 베지샐러드는 5000원.
따로 얘기 안했더니 확 갈아 엎었다. 찹 샐러드로 만들어 버렸네. 통으로 즐기실 분은 찹샐러드 말고 일반샐러드로 주세요~~해야 한다는.

올리브유만 살짝 뿌려달라하고 이탈리언 드레싱은 따로 담아왔다. 집에 있는 삶은 계란과 참치 정도 더 추가하면 충분한 2인분 이다.

샐러드나 15cm 샌드위치를 사면 도장 하나씩. 10개 모으면 15cm 샌드위치 하나를 먹을 수 있다. 약 350원에서 5500원 정도의 할인 혜택이 아닌가 싶다.

메뉴판 풀샷.
클릭하면 확대해서 볼 수 있음.


자이언트 써브도 그림의 떡.


단체주문도 당장은 그림의 떡.

=============================
뭔고기를 갈아 만들었는지도 모를 패티와
채소라곤 양상추 정도 지극히 소량 들은 햄버거 보다는 그래도 다양한 채소와 고소하고 담백한 빵을 고를 수 있는 써브웨이가 그나마 웰빙 패스트푸드가 아닌가란 생각을 해본다. 요즘 가열차게 점포확장 중인거 같다. 1인 가구가 증가하는 요즘 세상에 누이 좋고 매부 좋을 수 있는 바람직한 일이다.
=============================
써브웨이 팁
=============================

1. 빵을 고른다. 빵 종류는 플랫브래드. 위트, 허니오트, 화이트 등이 있다.(아래사진 참고)

2. 빵을 구을지 그냥 먹을지 선택.
(굽는게 더 나음)

3. 채소는 빼고 싶은게 있음 빼달라 하고 아님 전부 넣어달라고 하면 됨.
(전부 다 넣는게 좋다.매운맛이 싫으면 할라피뇨는 빼야함)

4. 소스는 한 귀퉁이에 이름표가 적혀있어서 원하는 걸 선택하면 된다. 고르기 귀찮으면 어울리는 소스로 넣어달라고 하면 추천을 해준다. 그거 넣으면 기본은 함. 개인적으로 머스타드(허니머스타드아님)+스위트어니언 조합이 좋음)

5. 그리고 제품 받으며 계산하면 끝.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H_A_N_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Paul.C

    서브웨이가 한참 서브웨이에 들어서다가 많이 없어졌었는데 다시금 웰빙시대를 맞아 늘어나고 있나 보네요. 제가 살고 있는 여기에서는 이런 유의 음식을 시키면 큼지막한 피클(오이 반쪽)을 줘요~

    2015.11.24 19:54 신고
    •  Addr  Edit/Del BlogIcon H_A_N_S

      전 90년대 초 종로에 있는 어학원 다니면서 처음 써브웨이를 접했었는데 프렌치후라이가 아닌 감자칩이랑 샌드위치를 먹는 외국인들이 참 신기했었던 기억이 납니다. 중간에 상표분쟁인가 부도인가 여하튼 우여곡절 끝에 요즘 아주 공격적으로 점포확장 중이에요 ㅎㅎ

      2015.11.24 21:40 신고

일상과 잔상 2014.03.16 01:12
써브웨이 잠실점은 잠실이 아닌 신천동 즉 홈플러스 잠실점 길건너 한신코아 오피스텔 1층에 있다.



사이즈늘 큰거 30cm. 빵은 파마산 오레가노 구워서. 채소는 빼는거 없이 다 넣기. 소스는 허니 머스타드와 스위트 어니언의 조합.가격은 두개 분량이니 7000원.




역시 채소만 든 베지 15cm사이즈. 빵은 허니오트 구워서. 할라피뇨가 은근히 매운듯. 속이 화~한다. 담부터 빼야겠네. 소스는 랜치드레싱과 스위트 어니언. 가격은 3500원.
홈페이지에서 칼로리가 205칼로리라고 본 것 같은데 믿을 수 없다. 소스 듬뿍 치면 최하 400~500칼로리는 될 것 같던데. 칼로리 계산하는데 나는 왜 이 모양이냐ㅠㅠ,
에니웨이 써브웨이 샌드워치 정말 맛있다. 영수증을 받아서 http://tell.subway.kr에서 설문 조사에 응하면 1000원 짜리 꽁짜쿠키쿠폰을 받을 수 있다.
신고
posted by H_A_N_S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