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7'에 해당되는 글 5건

  1. 2019.12.17 :: 어떤 말조심. (16)
  2. 2019.12.17 :: 까마귀는 죄가 읍써. 그러나... (9)
  3. 2019.12.17 :: 날 말려 죽일 셈이야? (8)
  4. 2019.12.17 :: 버거킹 커피 한 잔에 170원? (8)
  5. 2019.12.17 :: 오~움직인다. 오~홀리 나잇. (21)
일상과 잔상 2019. 12. 17. 22:53

요즘은 지방이란 단어를 많이 쓰지만
어릴 때 즐겨 가던 외갓댁은
'시골'이었고
어릴 때 서울 아닌 곳은
그냥 '시골'이란 단어가 총칭처럼 되버렸다.

그러던 어느 날
어느 모임에서 지방에서 올라오신 분이 계셨고
내 단어 중에 시골이란 단어가
거슬린 어느 여자 분이 내게 정색을 하며
'요즘 지방도 살기 좋아요~'
'지방이라고 다 시골 아니예요'
그러는데
웃으며 얘기하는 거 같았지만
말에 뼈가 느껴졌었다.
난 무척 당황했었지만

그후로도 '시골'을 '지방'으로 바꾸는데
무척 오래 걸렸다.

이번엔 지인 A와 B와 함께
커피숍에 앉았을 때 얘기다.

열심히 이 얘기 저 얘기 웃음 꽃을 피다가
내 얘기 중에 '틀리다'란 단어가 나왔다.

지인 A가 '그건 틀리다라고 하는 게 아니라
다르다 라고 하는 거야' 잘난 척을 한다.

실은 12~3년 전쯤부터
방송에서 틀리다와 다르다의
올바른 사용법에 대해서
뉴스부터 연예인들까지 유행처럼
떠들 때라 고쳐야지 했는데 안 고쳐지던 시점이었다.

근데 문제는 이 A와 B를 만날 때마다
지인 A가 '다르다라니까. 또 틀리다라네'
이 지적질에 재미를 붙였다.

속으로 고얀 놈.
잘난 척 D럽게 하네~~라며
괘씸해했지만 고녀석 덕택에
틀리다와 다르다의 버릇이 99%
고쳐졌다.

고의적이던 아니던
가끔은 누군가의 지적질에
스트레스를 받지만
지나고 보면 그 지적질이 큰 도움이
되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영악한(?) 나는
그 총대 매는 일은 안 한다.

왜냐하면 그 고마움은
시간이 흐른 후의 깨달음이지
당장은 미운털만 박히기 때문이다.

 

 

posted by H_A_N_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019.12.17 22:53
  2.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아웃룩1000

    마지막 문장이 압권이네요..

    2019.12.17 22:59 신고
  3.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아이리스.

    ㅎㅎㅎ 미운털 박히는 총대매는 짓
    미운놈에게 가끔 하는 1인 입니다~

    2019.12.17 23:03 신고
  4.  Addr  Edit/Del  Reply BlogIcon sotori

    ㅎㅎ 맞아요..
    총대를 매면 괜히 미움을 사게되곤 하죠.

    2019.12.17 23:07 신고
  5.  Addr  Edit/Del  Reply BlogIcon 가족바라기

    시골과 지방은 틀린말이니 여자분이 기분 나빠했을수도 있겠네요

    2019.12.17 23:27 신고
  6.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물레방아토끼

    맞아요 ㅋㅋ자나깨나 말조심..
    언어에대해 늘....생각하게되지만
    실수하고 후회하고 ㅠ

    2019.12.18 00:15 신고
  7.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저녁노을*

    지적질...
    노을인 잘 못하는 성격입니다.ㅎㅎ
    때론 약이 되긴 해도...스트레스더라구요.

    2019.12.18 05:58 신고
  8.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청두꺼비

    가끔 말을 할 때 단어가 틀리기도 하지만 내가 생각하는 의사가 잘 전달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개떡같이 얘기를 해도 찰떡같이 알아듣는 사람이 있잖아요! 시골이나 지방이나 저는 진짜 시골에서 올라와 그런가 별 감흥이 없는데 저렇게 예민한 분도 계시네요!! 일상 이야기 잘 보고 가요. :)

    2019.12.18 07:09 신고
  9.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버블프라이스

    특정 언어, 대한민국은 경상도, 특히 전라도 지역에 대해서는 말조심을 잘 해야하더라고요-
    전.라.디.언 이라는 말을 방송 프로그램에서 했다가 전라도 사람들을 비방하는 말이라고. 정정 방송 내라고 항의를 하더라고요...
    자나 깨나 말 조심이 필요할것 같습니다.

    2019.12.18 08:08 신고
  10.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투자를좋아하는지구별여행자

    그래도 옆에서 그런 소리 해주는 사람이 장기적으로는 자신에게 더 도움이 되더라구요 ㅎ

    2019.12.18 08:44 신고
  1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Bella Luz

    진짜 말조심해야하는거 같아요~~나는 아무렇지 않게 애기했지만 상대방은 기분 나쁠수 있으니깐요!

    2019.12.18 10:46 신고
  12.  Addr  Edit/Del  Reply BlogIcon 공수래공수거

    요즘 틀린 사고 방식을 가진 정치인들이 많ㅅ습니다.ㅋㅋ

    2019.12.18 10:53 신고
  13.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휴식같은 친구

    별 이야기가 아니더라도 아다르고 어다르듯 고칠 부분이 있으면 고쳐야지요.
    친구분께 밥한끼 사드려야겠어요.ㅎ

    2019.12.18 11:12 신고
  14.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에스델 ♥

    공감가는 이야기입니다.^^
    저는 친구의 지적 덕분에 자주 사용하던
    말버릇을 고친 경험이 있습니다.ㅎㅎ

    2019.12.18 14:09 신고
  15.  Addr  Edit/Del  Reply BlogIcon Deborah

    하하하하.. 걍 뭐 어때요. 시골이 시골이지 하하하 지방이라고 한다고 시골이 달라지는건 아니잖아요, 소신껏 하세요. ㅋㅋ 전 신경 안쓰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2019.12.18 20:02 신고
  16.  Addr  Edit/Del  Reply BlogIcon jshin86

    우리도 서울 아니면 지금도 시골이라 말하는 있네요 아무 뜻없이요.^^

    2019.12.19 00:52 신고

일상과 잔상 2019. 12. 17. 20:13

(사진은 채널A 뉴스 캡쳐)

제 패딩에 똥 싸고 갔어요 ㅋㅋ

뉴스 보다가 한참 웃었네요.
저도 비둘기 똥 서너 번 맞아 봐서
니 마음 잘 안단다.

개인적으로 굉장히 똑똑한,
까마귀 참 좋아하는데
수원지역에 집단으로 출몰해서
사방 천지에 똥세례를 퍼붓고 있답니다.
시민들 불편이 장난 아니라네요.

이유는 김포지역에 주로 서식하던
까마귀가 대규모 아파트 개발로
전봇대 전선같이 쉴 곳이 줄어들자
수원으로 온 거 같다는 예측이 나오네요.

까마귀들아~~
똥은 들판에 가서 누면 안 되겠니?
니들 똑똑하잖아?
ㅋㅋ

posted by H_A_N_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토리의추억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9.12.17 20:48
  2.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바다야크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9.12.17 21:16
  3.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유쾌한 봉자씨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9.12.17 22:40
  4.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아이리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9.12.17 23:06
  5.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신웅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9.12.18 06:39
  6.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블라 블라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9.12.18 08:06
  7.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라디오키즈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9.12.18 09:29
  8.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세싹세싹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9.12.18 10:27
  9.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담덕01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9.12.19 11:06

일상과 잔상 2019. 12. 17. 19:50

표고버섯을 좋아합니다.
옛날에 어머니.. 에구 아직도 어색한 어머니.
그냥 엄마로 합죠.

엄마께서 뭘 널고 말리고 하시면
어릴 땐 그 작업을,
저걸 도대체 왜 하지? 싶었는데
유난히 표고버섯을 좋아하는 저로서는
이 작업을 가끔 해야 할 때가 있습니다.

잘 말려서 라면 끓일 때 넣어 먹거든요ㅋㅋ.
(진짬뽕과도 궁합이 좋아요)

인생은 인생 자체가 부메랑입니다.

내가 한 말
내가 한 행동
모든 게 다 내게로 되돌아옴이 느껴집니다.

누군가 SNS로 지껄인 말들이
다 그에게 되돌아 갔듯이 말입니다.

버섯 하나 말리면서 제목이
너무 과한가요?

실은 버섯은 핑계고
어릴 때 우리 자식들이 속을 썩이거나
아버지가 약사에게 속아
이상한 건강보조식품에
큰 돈을 쓰고 들어오시면
엄마께서 자주 하시던 말씀이
'아주 다들 날 말려 죽일 셈이야~~'
였던 기억이 나는데
요즘은 이게 좀 거꾸로 된 기분이 듭니다.

조용히 살자주의로
사건 사고 안 만들려고 노력하는 저와 달리
이젠 다른 가족들이 틈틈히 여러가지
사연들로 저를 괴롭힐 때가 많습니다.

이젠 제 입에서
'아주 날 말려 죽일 셈이야'~~
이 소리가 튀어나올 줄 몰랐네요.

그냥 한상에 둘러 앉아
하하 호호 맛있게 식사 나누며
하하 호호 세상 얘기하는
단순한 희망이
욕심일 때가 종종 생기네요.

사람 사는 게 다 그렇긴 하죠.
그죠?



 

 

 

 

 

posted by H_A_N_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오렌지훈

    공감하는 얘기네요~
    잘 보고 갑니다
    좋은 저녁시간되세요~

    2019.12.17 19:53 신고
  2.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닐기

    저도 말린 표고 사서 라면에 넣어 먹어요.^^ 특히 짤봉 라면에 ㅎㅎ

    2019.12.17 20:24 신고
  3.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제나 

    표고가 들어간 국물은 특유의 풍미가 느껴져서 좋더라구요. ㅎㅎ 맞아요 자신이 뿌린만큼 거두는 거라는 거 부메랑처럼 돌아온다는 거 느끼는 요즘이에요.

    2019.12.17 20:26 신고
  4.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나우고

    글을 읽으면서 라면에 버섯을 넣어서 먹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군요
    실은 버섯은 핑계고라고 하실때 살짝 웃겼습니다 ^^

    2019.12.17 21:20 신고
  5.  Addr  Edit/Del  Reply BlogIcon soo0100

    단순하고 평범한게 더 어려워진 요즘 인거 같습니다. 때론 예전이 그립습니다

    2019.12.17 21:22 신고
  6.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바다야크

    인생은 인생 자체가 부메랑이라는 말씀에 동감합니다. 그래서 남에게 죄를 짓지 않으려고 노력합니다. ^^

    2019.12.17 21:24 신고
  7.  Addr  Edit/Del  Reply BlogIcon sotori

    제목 너무 귀엽잖아요 ㅠ ㅋㅋㅋㅋㅋ

    2019.12.17 23:36 신고
  8.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후까

    크ㅎㅎㅎ 그 어릴때 부터 들었던 말이 입에 붙더라고요. 그거 조심하셔야 해요. 님이 불편했듯이 듣는 다른 사람도 불편할 수 있으니까요..

    2019.12.17 23:56 신고

일상과 잔상 2019. 12. 17. 15:15

 

지금 OK캐쉬백 사이트에서
버거킹 드립 커피를
단돈 4900원 결제로
결제일로부터 30일간
매일 한 잔씩 공짜로 마실 수 있는
사딸라 구독서비스 이벤트가 있습니다.

매일 매일 사용할 수 있는 쿠폰이
OK캐쉬백 쿠폰함에 발행되고요,
무인 키오스크에서도
사용이 가능합니다.

버거킹 드립커피는 그다지
맛있는 커피는 아니지만
사이드메뉴 쿠폰으로
코코넛 쉬림프 같은 거 드실 때 곁들이거나(?)
잠깐 궁뎅이 붙이고 쉬고 싶으신데
굳이 음료는 필요 없으실 때
사용하시면 좋을 혜택이라 생각합니다.

10잔만 드셔도 본전은 뽑으실 겁니다.

영수증엔 170원 결제로 찍히나
실제 추가로 결제되는 건 아니니
이점 기억하시기 바라요.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5&oid=018&aid=0004538047
(관련 기사 보기)

posted by H_A_N_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신웅

    되게 좋은 이벤트네요!!
    좋은 정보 잘보고 갑니다 ^^

    2019.12.17 18:21 신고
  2.  Addr  Edit/Del  Reply BlogIcon Deborah

    헉 본전 뽑는다고 커피 줄창 마시다 속이 상하지 않을까 염려되오!

    2019.12.17 18:40 신고
  3.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선블리쮸

    오 신기하네요 ㅋㅋㅋ 모르고있었습니다!

    2019.12.17 18:41 신고
  4.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시크릿리치

    주변에 마구 마구 알려 줘야 할 것 같네요 ㅋㅋㅋ

    2019.12.17 18:52 신고

일상과 잔상 2019. 12. 17. 11:11

 

성탄절이 얼마 남지 않았네요.
좋은 계획들 있으신가요?

구독
좋아요
댓글 부탁, 감사드려요.
저도 꼭 유투버가 된 기분이네요.

원 모어 타임~

구독
좋아요
댓글 부탁, 감사드려요♡

 

 




posted by H_A_N_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Minaring

    ㅋㅋㅋㅋ 제목이 웃기네요 잘 보고갑니다 미리 미리크리스마스에요~~!

    2019.12.17 11:38 신고
  2.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후까

    클수마스?? 회사 나올걸요~

    2019.12.17 14:06 신고
  3.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비하인드 블로거

    눈사람이 너무귀엽네용 홍ㅎㅎ

    2019.12.17 14:52 신고
  4.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방쌤』

    gif인가요? 예쁘네요.
    따뜻한 연말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ㅎ

    2019.12.17 15:00 신고
  5.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담덕01

    앗 빠르시네요.
    저도 크리스마스 즈음 해서 이런 사진으로 포스팅 하려고 길 가다 보이는 전구나 트리 사진들 찍고 있어요. ^^

    2019.12.17 17:39 신고
    •  Addr  Edit/Del BlogIcon H_A_N_S

      앗..찍고 계시는군요. 전 미리 써먹었습니다. 청계천 크리스마스축제 찍어 올릴려고 종로쪽 나갈 일을 만들고 있답니다ㅋㅋ

      2019.12.17 18:05 신고
  6.  Addr  Edit/Del  Reply BlogIcon 신웅

    진짜 크리스마스가 다가오네요 ^^

    2019.12.17 18:22 신고
    •  Addr  Edit/Del BlogIcon H_A_N_S

      나이드니 큰 재미도 없고 썬데이 크리스챤이라 거룩함도 예전 같지 않네요ㅠ ㅋ~(반성중입니다)

      2019.12.17 18:24 신고
  7.  Addr  Edit/Del  Reply BlogIcon Deborah

    넘 좋아요. 홀리 나잇이용..

    2019.12.17 18:39 신고
    •  Addr  Edit/Del BlogIcon H_A_N_S

      중학교때 이 곡을 듣고 가사를 찾아서 다 외웠었는데 지금도 얼추 기억이 나네요. 크리스마스면 꼭 생각납니다ㅎㅎ

      2019.12.17 19:43 신고
  8.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토리의추억

    저도 전철역 인근 트리 찍으러 잠시 나갔다가 워낙 우중충한 사람들이 많아서 분위기만 망치고 그냥 왔네요.
    정말이지 왜들 그러고 다니는지... ㅡ.ㅡ;;;

    2019.12.17 19:39 신고
    •  Addr  Edit/Del BlogIcon H_A_N_S

      에고 안 좋은 사람들이 트리 주변에 있었나 보네요. 보통 트리 주변에 의자들이 있어서 가끔 죽치고 있는 이상한 분들이 계시죠ㅠ

      2019.12.17 19:45 신고
  9.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019.12.18 20:09
  10.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019.12.18 20:09
  11.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019.12.18 20:10
  12.  Addr  Edit/Del  Reply BlogIcon 헨리Enrique

    크리스마스가 다음주라니! 정말 올해는 빠르게 지나간것 같아요!
    좋은 연말 보내세요! 글 잘 읽고 갑니다~

    2019.12.20 12:34 신고
  13.  Addr  Edit/Del  Reply BlogIcon jshin86

    누가 일부러 그런건가요?


    장식이 전부 다 이쁘네요.

    2019.12.20 13:06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