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과 잔상 2019. 1. 2. 19:19

티렉스 버거세트를 샀어요.
콜라와 감자튀김 샷은 오데 갔뉘?

제 착각이지만
올토핑을 하면 아 이사람 햄버거
마니아구나~~?
그래서 햄버거를 더 잘 만들어
준다는 착각(?)을 하고 삽니다.

올토핑이란?
토마토(300원)
치즈(300원)
베이컨(500원)
총 1100원을 더 내고
추가 토핑을 더하는 행위를 일컬음.
물론 어느 한 개만 추가해도 됌.

양상추가 아삭아삭.
쫄깃(?)한 치킨패티.
토마토와 치즈의 어우러짐.
역시 1100원을 더 내는
값어치를 해요^^
(티렉스버거세트 기본 가격은
5800원입니다.)

테이크아웃일 경우
집에서 반숙후라이 하나 얹으면
기절합니다.
왜 기절하냐고요?
뭐 철분이 부족한가보죠...
ㅋㅋㅋㅋ
posted by H_A_N_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BlogIcon 버블프라이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9.01.03 06:23
  2.  Addr  Edit/Del  Reply BlogIcon Deborah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9.01.03 22:27